안중근장군 동상 앞에 머리 숙인 일본 정치인
<화제사진>자민당 '모리 요시로' 전 총리 1982년 서울서 안중근 동상 참배
 
안중근평화신문
▲  1982년 8월 25일,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 문제로 한국을 비공식 방문해 정치권 인사들을 두루 만났던  자민당 '모리' '미쓰즈까' 두 의원이 3박 4일 간 한국 체류 일정을 마치고 일본으로 돌아가기에 앞서 서울 남산에 위치한 안중근 의사 동상을 찾아 머리 숙여 참배를 하고 있는 사진.  일본 정치권에서 대표적인 지한파로 알려져 있는  모리 전 의원은  자민당 총리도 지낸 바 있다. 2014년 9월 19일 아베 일본 총리의 메시지를 갖고  청와대를  방문해 박근혜 대통령과 환담을 했다.  32년 전 서울 남산 안중근 의사 동상에 머리 숙이며 참배했던 모리 전 총리가 갈등 속에 있는 한일관계를 풀 수 있는 역할을 해 낼지 관심을 끌고 있다.   © 안중근평화신문

기사입력: 2014/09/19 [14:36]  최종편집: ⓒ 안중근청년아카데미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목  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